통영해경, 거제시 도장포 갯바위 낙상 환자 이송
통영해경, 거제시 도장포 갯바위 낙상 환자 이송
  • 거제뉴스아이
  • 승인 2024.06.09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낚시 중 갯바위 이동하다 해상 추락, 발목부상 외 생명 지장없어

[거제뉴스아이] 통영해양경찰서(서장 한철웅)는 7일 오후 5시 3분께 거제시 도장포항 인근 갯바위에서 낙상 환자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접수 후 구조세력을 급파했다.

현장에 도착한 통영해경은 환자 A씨(20대, 남)의 건강상태(의식은 있으나 거동불가, 발목골절 추정)를 확인 후 저수심으로 접근이 힘들자 구조대원 2명이 입수해 인근 무동력 뗏목을 이용, 환자를 연안구조정에 안전하게 태워 거제 도장포항으로 이송 후 119 구급대에 인계했다.

A씨는 낚시 중 갯바위를 이동하는 과정에서 해상으로 추락해 자력으로 육상에 올라왔으나 발목 통증이 심하고 거동이 불가하자 직접 신고한 것이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갯바위는 표면이 미끄러워 낚시를 할 때는 낙상사고 등 안전에 주의가 필요하다”며 “응급환자 발생 시 신속히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