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교육지원청 ‘섬과 성(城)다님길’로 거제 알기
거제교육지원청 ‘섬과 성(城)다님길’로 거제 알기
  • 거제뉴스아이
  • 승인 2024.05.13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사람·거제 환경교육특구 및 거제얼교육 실천 일환으로 하청, 장목 지역 탐방

[거제뉴스아이] 거제교육지원청(교육장 박정민)은 11일 ‘섬과 성(城) 다님길 걷기’ 1차 프로그램으로 연초 모감주나무숲, 하청 맹종죽 테마파크와 장목의 매미성을 탐방했다. 이 프로그램은 학교 현장에 거제얼교육과 생태전환교육을 쉽게 정착시키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운영한다.

이날 ‘섬과 성(城) 다님길 걷기’에는 박정민 교육장 및 교육지원청 관계자, 학교 환경동아리 운영교사 등 30여 명이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학교 교사가 강사가 되어 모감주나무숲, 맹종죽, 매미성 등을 설명하는 이야기를 들으며 거제의 우수한 자연 및 역사를 함께 걸으며 체험했다.

중국·대만·일본 등지에 분포하는 모감주나무(염주나무, 보리수) 숲은 현재 연초면 한내리에 41그루로 이루어져 있는데 이 중 가장 큰 나무는 높이가 17미터, 둘레 2미터이다.

전국의 80% 이상을 거제에서 생산하고 있는 맹종죽을 활용한 테마파크는 죽림욕을 통한 치유, 바다 경관과 환경 예술을 접목한 경관 치유, 그리고 체험 놀이를 통한 치유를 제공하는 테라피 공간이다.

매미성은 2003년 태풍 매미로 경작지를 읽은 백순삼씨가 경작지를 보호하기 위해 쌓은 곳으로 주변의 경관과 한 폭의 그림이 되어 많은 관광객이 찾는 곳이다.

박정민 교육장은 “오늘 다시금 느낀 거제의 우수한 자연환경이 학교 교육에 녹아들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며 지역과 학교가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많이 개발해 달라고 당부했다.

6월 15일로 예정된 2차 ‘섬과 성(城) 다님길 걷기’ 프로그램에서는 고현성, 오량성, 사등성 및 양달석 미술관을 탐방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