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의회 산건위, 전남 구례서 상생하는 법 배우다
거제시의회 산건위, 전남 구례서 상생하는 법 배우다
  • 뉴스아이거제
  • 승인 2017.07.14 1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위원장 조호현)는 지난 12일 친환경 농공단지의 성공사례를 벤치마킹하기 위해 구례자연드림파크를 방문했다.

이날 산업건설위원들은 구례자연드림파크 관계자로 부터 현황 설명을 들은 후 라면공방을 시작으로 우리밀공방(베이커리), 맥주공방, 자연드림 매장 등을 견학하며 친환경 식품 가공·유통 공정을 꼼꼼히 살펴보았다.

구례자연드림파크는 전남 구례군 용방면에 총 14만 9336㎡(약 4만5000평) 규모로 2014년 4월 오픈하였으며 라면공방, 전분공방, 김치공방 등 17개 공방과 지원센터(레스토랑, 체험실, 영화관, 카페, 휴센터 등)가 한곳에 모인 복합문화 단지이다.

또한 지역 친환경 농·특산물의 판로 확대를 통한 농민들의 안정적 소득보장에도 기여하고 단순한 체험·견학의 공간이 아닌 지역민을 위한 문화공간으로서도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이번 벤치마킹에는 집행부 담당 공무원과 동행하여 현지에서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고 우리시에 접목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현장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조호현 산업건설위원장은 “구례자연드림파크는 고용직원이 511명에 달하며 이중 80% 이상이 구례군민에 속해 지역상생을 실천하고 있어 일자리 창출뿐 아니라 안정적인 고용환경을 만들어 나가는 좋은 모델이다“며 “상생과 협력, 공무원의 한발 앞선 창의적인 행정이 지역사회에 큰 시너지 효과를 가져온다”고 강조하고 집행부 담당 공무원에게 각종 사업추진 시 적극적인 행정 처리를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